장흥문화원

시도민속문화재 제46호

장흥 방촌리 근암고택 (長興 傍村里 勤庵古宅)

분 류 유적건조물/주거생활/주거건축/가옥
수량/면적 887㎡
지정(등록)일 2010.08.27
소 재 지 관산읍 방촌리(내동마을) 504
시 대 조선시대
소유자(소유단체)
관리자(관리단체)

장흥 방촌리는 선사시대 유적이 다수 분포해 있고 백제시대 이래 고려시대까지 정안현-장흥부-회주목으로 이어지는 고을이 있던 지역이다. 고려시대 말기에 왜구로 인해 치소를 옮긴 뒤, 고읍으로 불리게 되며 임진왜란이 지난 뒤 장흥위씨가 입향하여 집성촌을 이룬다. 전통 반가는 물론 사당과 서재를 갖추고 있고 존재 위백규 등 학자들이 활동하여 문집, 고문서, 전적류와 민속문화재가 잘 남아 있다.
이러한 역사 전통을 가진 방촌리의 입향 선조가 초기에 정착한 현 근암고택의 터는 역사공간으로서도 의미가 있고, 1905년에서 1907년 이전에 지어진 것으로 확인되어 방촌에 소재한 현존 가옥들 가운데 가장 오래된 점에서도 역사적 가치가 있다. 방촌마을의 독특한 경관 속에 자리 잡은 이 주택은 조선후기 혹은 근대 초기의 이 지역 주택 유형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2고주 5량가의 구조를 갖춘 반가 건물로서의 위상도 있다.

 

자료출처: http://www.heritage.go.kr/heri/cul/culSelectDetail.do?pageNo=5_2_1_0&culPageNo=1&searchCondition=%EA%B7%BC%EC%95%94%EA%B3%A0%ED%83%9D&region=1&s_kdcd=00&s_ctcd=00&ccbaCncl=2&ccbaKdcd=24&ccbaAsno=00460000&ccbaCtcd=36&ccbaCpno=2443600460000&ccbaPcd1=99&returnUrl=%2Fheri%2Fcul%2FculSelectViewList.do

https://hanok21c.blog.me/221101600777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