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문화원

 

국립중앙박물관 전시품 출토지 표기를 바로 잡다

국립중앙박물관에 전시중인 거북등갑무늬화장상자/청자 투각 귀갑문 화장상자(靑磁透刻龜甲文化粧箱子)의 출토지가 영암군 신북면 모산리로 잘못 표기되어 있는 것을 장흥문화원에서 발견, 수정 요청하여 장흥군 용산면 모산리로 바로 잡았습니다.
(장흥문화원에서 제작한 2018년 장흥문화달력 2월달에 수록)

거북등갑무늬화장상자/청자 투각 귀갑문 화장상자(靑磁透刻龜甲文化粧箱子)/고려13세기 1941년 입수, 본관 14563/국립중앙박물관 청자실 높이 12.1cm, 12.8×22.4cm.

1939년 4월 전남 장흥군 용산면 모산리의 한 고분에서 출토되었다. 출토 당시 상자 안에는 청자 상감 국화무늬 합들과 거울 그리고 침통 등이 들어있었던 것으로 보아 여성용 도구였을 것으로 생각된다. 고분에서 출토될 당시 상자 안에는 청자 상감 국화무늬 기름병과 청동 거울 그리고 침통(針筒) 등이 들어 있었다.
상자의 형태는 불교 경전을 보관하는 나전상자 모양을 취하고 있다. 뚜껑을 열면 입구 부분에 걸치도록 선반이 놓여 있다. 상자 내부는 가운데에 칸막이를 두어 구분했으며 투각기법으로 당초무늬(唐草文)가 장식되어 있다.
몸통과 뚜껑에는 거북의 등 모양을 투각하였으며, 거북등무늬(龜甲文)외곽에 흰 상감 선을 돌려 무늬가 돋보이게 했다.
/자료제공: 장흥문화원

 

 

 

 

▲변경전 홈페이지

▲변경후 홈페이지

 

 

 

 

출처:

http://www.j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55829

comment 0

동학 최후의 전투, 장흥 석대들 ‘웹툰’으로 재탄생

갑오(甲午)-1894 동학 최후의 전투, 장흥석대들 전투

(주)링거스커뮤니케이션즈는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17년 문화콘텐츠 상품 개발지원 사업에 선정되어 장흥군 설화를 바탕으로 한 웹툰 ‘갑오(甲午)-1894 동학 최후의 전투, 장흥석대들 전투’를 제작했다.

이번 사업은 장흥군 설화를 웹툰으로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이뤄졌다.
동학농민전쟁 중 농민군이 일본군의 연합부대와 관군에 맞서 장흥군에서 치열한 혈전을 벌인 장흥 석대들 전투를 웹툰으로 제작하여 역사적 가치가 충분한 동학농민전쟁 속 최후의 격전인 ‘장흥 석대들 전투’를 대중에게 알릴 수 있게 되었다.

웹툰 <갑오(甲午)>는 흔히 ‘동학농민전쟁’ 하면 떠올리는 전봉준이 아니라 장흥 석대들 전투의 주역인 여성 동학도 이소사와 석대들 전투에 이어 옥산전투에서 농민군을 지휘하다가 일본군에게 체포된 10대 청년 장수 최동린을 주인공으로 내세웠다.

두 등장 인물이 대접주 이방언, 장흥 농민군들과 함께 부패한 관군들을 제압하는 과정과 죽음을 길목에 두고 장녕성 탈환을 위해 일본군을 상대로 최후의 결전을 준비하면서 열세에도 꺾이지 않는 동학농민군들의 처절하고도 굳건한 자태를 담았다. 이 밖에도 여러 등장 인물들이 어떻게 농민군에 합류하게 됐고, 각기 다른 상처를 가진 자들이 모여 ‘사람답게 살 수 있는 세상’을 이루기 위해 어떤 우여곡절을 겪었는지 담았다.
작품은 총 15화로 제작되었다. 각 화마다 등장 인물들이 마주한 시련과 시대상을 통해 꺼지지 않는 민초들의 열망을 새로운 스토리라인과 접목해 동학농민전쟁의 이면을 살펴볼 수 있다.

<갑오(甲午)>의 그림은 현재 네이버 웹툰에서 <칼부림>을 연재 중이며 사극 그림체에 특화되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고일권 작가가 맡아 당시 시대 상황과 등장 인물의 한(恨)을 생생하게 드러내는 데 일조했다.
웹툰 <갑오-1894 동학 최후의 전투, 장흥석대들 전투>는 오이북, 코믹플러스, 코믹큐브, 교보문고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갑오’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아 볼 수 있다.


 

ㆍ갑오 1894, 동학 최후의 결전 - 장흥 석대들 전투가 웹툰으로 제작되었다.
ㆍ문화콘텐츠상품개발 및 보급사업(웹툰)의 일환으로 장흥문화원의 공모와 장흥군과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으로 (주)링거스커뮤니케이션즈에서 웹툰 제작을 맡았다.
ㆍ특히 젊은이들에게 동학 최후의 결전지 장흥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을것이다.
ㆍ글에는 장석우 그림에는고일권 작가 지금으로부터 불과 100여 년 전, 사람이 곧 한울님이라는 구호아래 단지 모두가 사람답게 살 수 있는 세상을 꿈꾸며 일어난 최초의 민간 대혁명, 동학농민혁명 최후의 혈전지 장흥동학에 많은 관심바랍니다.



자료출처_

https://ridibooks.com/v2/Detail?id=1535000014&_s=search&_q=%EC%9E%A5%ED%9D%A5%20%EB%8F%99%ED%95%99

http://www.bookcube.com/toon/detail.asp?webtoon_num=170341

http://www.gabodonghak.com/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