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문화원

특별전 <길이 길이 흥할 땅, 장흥>
전시기간: 2019년 6월 4일(화) ~ 2019년 9월 1일(일)
전시장소: 국립나주박물관 기획전시실
개막식: 6월3일(월) 오후4시

이번 특별전에서는 선사부터 현대까지의 문화유산과 인물, 역사적 사건 등을 정리하여 장흥군의 역사·지리적 유래와 정체성, 장흥사람들의 삶의 모습을 재조명하고 널리 알리고자...

전남 장흥군은 국립나주박물관과 공동으로 문화유산 특별전 '길이 길이 흥할 땅, 장흥'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특별전은 오는 6월4일부터 9월1일까지 국립나주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열린다.군의 문화유산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전시도록도 함께 출간한다.

이번 특별전에서는 전남도 중남부지역의 중심 고을로서 많은 역사문화유산을 보존하고 있는 군의 역사와 그곳에 살았던 사람들의 삶에 대한 흔적을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장흥이라는 이름을 갖게 한 공예태후(恭睿太后) 정안임씨(定安任氏)와 관련된 문화재를 비롯하여 250여점이 전시된다.

4부로 구성되는 전시는 1부에서 바다를 통해 성장하는 선사와 고대의 장흥을 살펴보고, 2부 고려시대 찬란한 불교문화를 꽃피운 장흥, 3부 조선시대 사림(士林)의 고장 장흥, 4부 근대 이후 문예을 잇는 장흥에 대해서 소개한다.

6월20일은 발굴자료로 본 군의 선사·삼국문화(마한문화연구원장 조근우), 조선시대 군의 역사와 문화(前 전라남도문화재전문위원 김희태)를 주제로 특별강연이 열린다.

8월8일에는 고려왕조, 장흥을 만들다(서강대학교 박물관 전선용), 장흥의 동학농민혁명과 독립운동(순천대학교 명예교수 홍영기)을 내용으로 한 강연이 진행된다.

#특별전_장흥 #길이길이흥할땅

http://www.shina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71028&fbclid=IwAR1ya4ZEtXlLXGZtwLL6Qb0IvzLG8a9BJ3N2sBXEg10au87XZSoLarZXuxI

 

 

Comment +0